2020.06.06 (토)

  • 맑음동두천 22.6℃
  • 구름많음강릉 19.4℃
  • 맑음서울 24.8℃
  • 구름조금대전 21.1℃
  • 구름조금대구 20.0℃
  • 구름많음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21.6℃
  • 구름조금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20.0℃
  • 맑음제주 20.1℃
  • 맑음강화 18.7℃
  • 구름많음보은 21.8℃
  • 구름많음금산 20.3℃
  • 맑음강진군 20.3℃
  • 맑음경주시 17.8℃
  • 구름조금거제 20.6℃
기상청 제공

한라산소주 4‧3단체에 동백 에디션 기증

제주대표 향토기업 한라산소주(대표이사 현재웅)가 제주4·3 72주년을 맞아 한라산 동백 에디션을 출시하고 43관련 단체에 기증했다. 지난해 이어 두 번째다.

 

제주43희생자유족회(회장 송승문), 제주43평화재단(이사장 양조훈), 제주43연구소(이사장 이규배소장 허영선), 한라산소주는 2543평화기념관 대회의실에서 기관 임직원들이 모인 가운데 한라산 동백 에디션기증식을 가졌다.


 

한라산소주는 이날 마을별 4·3위령제 등에 지원할 계획으로 소주 1000병을 기증했다.

 

한라산은 지난해 기억을 주제로 43 동백 에디션을 출시한 바 있으며 올해는 위로를 주제로 제작했다. 첫 번째 에디션에 이어 두 번째 에디션도 제주출신 백유 작가가 재능기부로 디자인했으며 허영선 제주43연구소장의 자문으로 제주4·3의 아픔을 위로하는 의미가 담겼다.

 

한라산21’ 상품은 어머니의 마음처럼 넓게 양팔을 벌려 한라산을 안고 있는 모습을, ‘한라산17’상품은 서로 포옹하며 한라산을 안고 있는 모습을 표현했다.

 

현재웅 대표는 최근 코로나 19 사태로 43희생자추념식 및 지역 위령제들이 축소되는 등 어려움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향토기업으로서 지역에 도움이 되고 43을 주제로 한 상품 개발 등 더 나은 발전적인 방향으로 나가는데 조언을 받고 싶다고 말했다.

 

양조훈 이사장은 지난해 이어 올해도 에디션 상품 개발과 기증에 감사드린다제주43과 기업의 연결이 앞으로도 확산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예래천’ 액비 유출사건 관계자 입건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5월 26일 서귀포시 색달동 예래천으로 액비가 유출된 사건과 관련하여 골프장 코스관리 담당 A씨(제주시, 50대)를 입건했다. 자치경찰단은 예래천 인접 골프장 내 시설에 대한 전반적인 현장조사 및 관계자 조사 결과, 골프장 측에서 액비살포 준비 작업 중 우수관을 통하여 액비가 유출된 것을 확인했다. A씨는 5월 26일 오전 10시경 액비를 코스 내 잔디에 살포할 목적으로 골프장 12번 홀에 설치된 액비 저장조 퇴수 밸브를 열었다가 부주의로 다시 잠그지 않아, 3시간 동안 액비 350여 톤을 우수관를 통해 예래천으로 유출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다만, 고의로 액비를 방류하였을 만한 정황은 발견되지 않아 A씨에 대해 업무상 과실 혐의를 적용하여 입건하였고 보강 수사 후 송치할 예정이다. 유출된 액비 시료는 농업기술원에 검사 의뢰한 결과 부숙도 및 기타 성분 등 액비화 기준 수치 이내인 것으로 확인됐고, 재발 방지를 위해 서귀포시청 환경관련부서와 함께 골프장 측에 시설보강 등 근본적인 대책을 세우도록 요청했다 자치경찰단은 “제주 환경을 훼손시키는 행위에 대해서는 최우선적으로 현장을 파악하 고 신속하고 엄중하게 사건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