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7℃
  • 흐림강릉 20.7℃
  • 구름많음서울 22.3℃
  • 대전 21.1℃
  • 대구 20.4℃
  • 구름많음울산 20.5℃
  • 광주 20.3℃
  • 흐림부산 20.6℃
  • 흐림고창 20.7℃
  • 제주 21.7℃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19.7℃
  • 구름조금금산 20.3℃
  • 흐림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20.5℃
  • 구름많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감귤가격 폭락 원희룡 도정은 더 이상 방치말라!”

21대 국회의원선거 정의당 고병수 제주시 갑 예비후보는 13'정책브리핑'을 통해 감귤가격 폭락에 대해 원희룡 도정은 더 이상 방치하지 말라고 촉구했다.

 

고병수 예비후보는 감귤 가격 폭락사태가 멈추지 않고, 만감류까지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지칠 대로 지쳐버린 농민들은 생산비조차 못 건지는 암담하고 통곡스러운 실정이지만 원희룡 도정은 이를 방치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고 예비후보는 원희룡 도지사는 2018년 지방선거에서 농산물 최저가격 보전을 공약하고 2015년에도 감귤혁신 5개년 계획의 핵심이었지만 제대로 지키지 않고 사실상 방치했다면서 “2020년 예산에서도 1차 산업 비중이 줄어드는 등 농업을 홀대하고, 지난해 예능 출연에 몰입했으며 새해벽두부터 해외출장 행보만 보이다 지금의 감귤사태를 빚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고 예비후보는 “1차 산업은 말로만 제주의 생명산업이 아니라 구체적인 정책과 예산으로 실현되어야 한다면서 감귤을 비롯한 농산물 최저가격 보장제 도입을 통해 농가들은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하는 구조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또 현 정부의 WTO 개발도상국지위 포기 결정과 관련해, “지속가능한 농업을 위해서는 농민기본소득이 바탕이 되어야 한다면서 제주지역 농민단체들이 추진하고 있는 농민수당 조례를 지지하고 나아가 국회에서 이를 뒷받침하는 법제화 작업을 확실하게 하겠다고 밝혔다.

 

이밖에도 고 예비후보는 장기간 야외활동에 종사하는 농어민은 기후변화와 미세먼지의 최대 피해자일 수밖에 없어 건강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특단의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면서 현재 일부 법제화되어 있긴 하지만 종합적인 농어민을 위한 건강권 확보를 위한 제도화를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병수 예비후보는 13일 오후 3시 제주도청 앞에서 전농제주도연맹과 전여농제주도연합이 주최한 감귤농가 경영안정 대책 및 감귤가격 안정 관리제도 촉구 농민결의대회에 참석한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일부 어린이집 원아 제공 급식 '너무 부실'
제주지역 일부 어린이집에서 원아들에게 제공하는 급식이 너무 부실하다는 주장이다. 22일 제주평등보육노동조합은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부 어린이집에서 급식실, 급식 재료 등이 부실하게 관리돼 아이들의 건강이 위협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이 공개한 어린이집의 급식 사진을 보면 식판에 소량의 쌀밥과 작은 두부 1조각만 들어있는 국, 생선 살과 깍두기 등에 불과했다. 오전에 만든 죽을 오후에 그대로 제공하는 어린이집의 급식 사진도 공개됐다. 이들 어린이집은 제주시에 위치한 민간 어린이집. 제주평등보육노동조합은 “현재 제주지역 어린이집에서도 대대적인 위생 점검이 이뤄지고 있으나 보여주기식 점검이라는 이야기가 흘러나오고 있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노동조합은 일부 어린이집에서 실제 제공했던 급식과는 다른 내용의 급식 관련 서류를 준비하는가 하면 실제 원아에게 제공했던 음식 재료를 숨기고 불량한 위생 상태를 덮기 위해 대대적인 급식실 청소까지 한다는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노조는 급식과 관련한 어린이집 시설 운영을 감시하고 개선하기 위해 어린이집 부실·불량급식 문제 신고센터를 운영키로 했다. 센터는 제주지역 어린이집 500여 곳에 4000여 명에 달하는 보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