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4 (수)

  • 구름조금동두천 1.9℃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7.3℃
  • 구름조금대구 6.8℃
  • 구름조금울산 8.2℃
  • 맑음광주 8.3℃
  • 맑음부산 9.6℃
  • 맑음고창 8.2℃
  • 구름많음제주 13.7℃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6.2℃
  • 구름조금금산 6.6℃
  • 구름조금강진군 7.1℃
  • 구름조금경주시 7.8℃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제주도립 제주교향악단 제149회 정기연주회

제주특별자치도립 제주교향악단은 오는 29일 저녁 730분 제주아트센터에서 정인혁 상임지휘자의 지휘로 제149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공연의 첫 번째 순서는 비극적인 사랑을 소재로 만든 바그너의 오페라 <트리스탄과 이졸데> 전주곡사랑의 죽음을 연주한다.

 

극의 처음과 끝부분에 해당하는 이 곡들의 이상적인 사랑과 낭만적인 비극이라는 바그너의 작곡의도를 정인혁 상임지휘자의 해석으로 감상할 수 있다.




이번 정기연주회에서는 국립 제주대학교 예술디자인 대학교수로 재직 중인 피아니스트 심희정의 협연으로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 24>의 단조 특유의 독특한 정서와 피아니스트 심희정만의 연주스타일 또한 보여줄 예정이다.


2부에서는 드뷔시의 바다를 연주한다. 이 곡은 판화 <가나가와의 파도>에서 영감을 얻어 작곡된 곡으로 바다가 일렁이는 모습뿐 아니라 거센 바람과 파도의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드뷔시의 관현악곡 중 가장 규모가 큰 작품으로 제주교향악단의 섬세하면서도 웅장한 연주를 통해 드뷔시의 상상력을 엿볼 수 있는 공연으로 마무리 한다.

 

제주시 관계자는이번 연주될 프로그램들은 다가오는 추운 겨울에 대비하여 낭만적이면서도 격정적인 작품들로 더욱 열정적인 무대를 마련한 만큼 많은 분들이 공연장에 오셔서 뜨거운 격려와 호응하며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