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월)

  • 흐림동두천 1.7℃
  • 구름조금강릉 8.6℃
  • 연무서울 1.3℃
  • 박무대전 0.0℃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5.7℃
  • 박무광주 2.0℃
  • 맑음부산 8.1℃
  • 흐림고창 1.1℃
  • 맑음제주 11.1℃
  • 흐림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2.4℃
  • 구름조금금산 -1.8℃
  • 구름많음강진군 2.2℃
  • 맑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원 지사는 경제 VS 도의회는 갈등해소

제2공항 관련, 입장차 확연하게 드러나

제주 제2공항을 둘러싼 제주도의회와 원희룡 지사간의 엇박자가 심해지고 있다.

제주도의회가 15일  '제2공항 갈등 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을 의결하고, 특위 위원을 선임한 가운데 원희룡 지사는 제주 제2공항 추진을 경제활성화 동력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공론화를 강조하는 도의회와 제2공항 추진을 다짐하는 원 지사의 입장차이가 확연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의회는  강민숙, 강성의, 고현수, 김장영, 박원철, 조훈배, 홍명환 의원 등을 특별위원으로 이날 정했다.

 이날 제378회 제주도의회 정례회 본회의 개회식에서 '2020년도 예산안 제출에 즈음한 시정연설 '을 통해 "어려운 상황일수록 도민들에게 희망과 행복을 드리는 것이 도정의 의무이자 존재 이유"라며 특히 원 지사는 제2공항 필요성을 강조했다.

원 지사는 "제주 제2공항에는 5조원 이상의 재원이 투입된다"고 밝힌 뒤  "경기회복, 일자리, 미래세대 경제활동 기회 확대 등 직면한 제주의 경제위기를 해소시킬 획기적인 기회가 될 것"이라며 "제2공항과 연계한 제주발전은 제주의 경제지도를 완전히 바꾸는 동력이 될 것"이라고 청사진을 제시했다.

도의회와는 다른 적극 추진의지를 강조한 셈이다.

이에 앞서 원 지사는 예산안과 관련 "확장적 재정정책과 집행에 방점을 둔 도정운영으로 민생경제에 전력을 다하겠다"며 "부동산 경기침체로 세입감소, 국고보조금에 대한 지방비 부담분 증가로 재정운용에 제약이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최대한 확장재정으로 편성했다"고 설명했다.

원 지사는 "지속가능한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1차산업과 관광산업 등 전통정 기간산업과 미래산업, 연관산업이 동반성장하는 생태계를 조성하겠다"며 "따뜻한 복지와 안전한 제주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