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6℃
  • 구름조금강릉 17.0℃
  • 박무서울 14.3℃
  • 구름조금대전 13.9℃
  • 구름많음대구 15.1℃
  • 구름많음울산 14.9℃
  • 구름많음광주 14.3℃
  • 박무부산 15.9℃
  • 구름조금고창 11.7℃
  • 구름조금제주 16.3℃
  • 흐림강화 13.7℃
  • 구름많음보은 10.0℃
  • 구름조금금산 11.8℃
  • 구름많음강진군 12.8℃
  • 구름많음경주시 12.7℃
  • 구름조금거제 14.2℃
기상청 제공

오라동 작은 숲에서 펼쳐지는 힐링 피크닉

완연한 가을, 10월의 가족소풍이 오라동 한라도서관 옆 작은 숲과 잔디광장에서 열린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105() 오라동의 지역자원인 방선문과 한라도서관을 활용한 관광콘텐츠로써 주말엔 숲으로 오라 개최하여 가을철 즐길거리를 제공한다고 1일 밝혔다.


 

주말엔 숲으로 오라는 당초 지난 97일과 8일 양일간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취소되면서 프로그램을 재정비한 후 오는 105일 개최하게 됐다. 이번 행사에선 어린이 뮤지컬, 방선문 트레킹, 어린이 플리마켓, 체험 프로그램, 숲속 놀이터 등 가족과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이 선보인다.

 

무대 프로그램으로는 오라초등학교 어린이 예술동아리 공연과 어린이 국악 뮤지컬 끼리끼리코길이’, 가수 이적의 어머니로 알려져 있는 공동육아와 공동체교육 박혜란 이사장의 육아 코칭 강연김정숙 신화연구가의 제주 신화 강연이 있을 예정이다.

 

또한, 어린이들이 제주어 및 제주문화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는지 알아보는 퀴즈쇼, 홍조밴드와 행복한 밴드의 공연,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의 밤마실 극장을 통해 영화 코코를 상영한다.

 

이와 더불어, 아트센터를 출발하여 고지교까지 가족이 함께 걸으며 문화해설사로부터 방선문의 지질, 역사, 자연 등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는 오라 올레 트레킹’, 아이들이 안쓰는 장난감과 책 등을 직접 판해보는 어린이 플리마켓’, 로프와 나무를 이용한 숲속 놀이터와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들이 마련되어 가족단위 관광객과 도민들을 기다린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방선문, 오라올레길, 한라도서관, 제주아트센터 등 오라동 지역의 자연과 문화자원의 이해를 바탕으로 어린이 교육 및 체험에 대한 관심도를 반영한 에듀테인먼트 프로그램을 지역관광 콘텐츠로 개발했다가족단위 관광객과 도민들의 많은 참여를 통해 오라동 지역의 교육 및 문화 이미지와 더불어 관광 이미지가 구축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제주특산물 드라이브 스루 판매장 교통관리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가 선제적인 대민편의 지원에 중점을 둔 치안 서비스에 집중하고 있다. 자치경찰단은 코로나19 장기화 및 사회적 거리두기에 이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속 등으로 불편을 겪는 도민들을 위해 기존의 통제·질서유지 중심의 치안활동을 친도민 치안서비스로 전환해 활동을 펼쳐나가는 중이다. 특히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제주산 특산물의 소비촉진을 위한 드라이브 스루 판매장 등 도민 다수의 집결로 혼잡이 우려되는 장소에 교통경찰을 선배치하는 등 교통소통과 거리두기를 적극지원하고 있다. 지난 5월 26일 오후 도두동에서 진행된 뿔소라 판매 현장에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해 상품을 구입하기 위한 차량들이 같은 시간대 한꺼번에 몰렸으나 자치경찰의 교통관리와 질서유지로 큰 문제없이 판매가 이루어졌다. 자치경찰단은 앞서 3월 31일 한라도서관 주차장에서 진행된 제주광어 드라이브 스루 판매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이뤄진 총 9회의 드라이브 스루 판매 현장에 인원을 투입해 차량소통은 물론 원활한 판매를 위한 동선 안내 등을 지원한 바 있다. 고창경 제주자치경찰단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주지역 농어민의 특산물 소비 촉진에 조금이나마 도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