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3.7℃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3.3℃
  • 맑음광주 3.2℃
  • 맑음부산 5.9℃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7.9℃
  • 맑음강화 -1.7℃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0.7℃
  • 구름조금거제 2.8℃
기상청 제공

남의 신용카드 훔친 50대 구속

서귀포경찰서는 음식점에서 남의 신용카드를 훔친 혐의(절도 등)로 A씨(57)를 구속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일 오전 8시50분께 서귀포시내 한 음식점에서 식사를 하다가 남의 신용카드를 훔친 후 음식 대금 4만3000원을 내지 않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대형어선사고, 차귀도해상 실종자 수색에 집중
1명 사망, 11명 실종이라는 대형 어선 사고와 관련해 해경은 19일부터 차귀도 해상에서 실종자 수색에 집중하고 있다. 해경에 따르면 사고 선박인 대성호는 이날 오전 3시께 주변 어선과 함께 투망 작업을 했고 자동 원격 인식신호 송수신이 가능한 선박 AIS가 최종적으로 소실된 시점이 이날 오전 4시 15분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해경은 대성호의 화재 시기를 투망작업을 한 전후나 AIS가 소실된 시점 전후로 추정하고 있다. 사고소식을 접한 문재인 대통령은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인명 구조에 최선을 다할 것을 지시했다. 문대통령은 “높은 파고와 차가운 수온으로 신속한 구조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행정안전부 장관과 해양수산부 장관은 해경과 해군, 지자체 등 관련 기관과 구조 활동이 효율적으로 진행되도록 상황을 관리하라”고 지시했다. 이낙연 국무총리도 어선과 상선, 관공선 등 사고 주변 해역을 운항 중인 모든 선박과 투입 가능한 함정과 항공기를 총동원해 인명 구조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사고 대응을 위해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제주를 방문했고,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는 광역구조본부가 꾸려졌다. 광역구조본부에서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