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9 (금)

  • 구름조금동두천 9.4℃
  • 구름조금강릉 10.6℃
  • 맑음서울 10.6℃
  • 맑음대전 7.5℃
  • 맑음대구 8.9℃
  • 구름조금울산 10.7℃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12.2℃
  • 구름많음고창 5.2℃
  • 구름많음제주 12.3℃
  • 맑음강화 9.5℃
  • 구름조금보은 4.5℃
  • 맑음금산 4.8℃
  • 구름조금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11.2℃
기상청 제공

도입 키위 제주지역 적응 품종 선발 추진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이필호)은 도내 제2 소득과수인 키위를 육성하기 위해 중국에서 도입된 10품종에 대하여 제주지역 적응 품종 선발을 추진하고 있다.

 

 

키위는 1977년 국내에 도입되어 1990년대 본격적으로 재배 되었으며, 2016년 기준 도내에는 561농가 310ha에서 8,226톤을 생산하여 전국생산량 20,689톤의 40%를 생산하는 주산지이다.

 

 

최근 소비자 트렌드 변화로 색깔, 당도, 식미 등 소비 기호가 다양화 되고, 재배농가들도 새로운 품종 도입에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제주지역 적응 품종을 선발하여 보급할 계획이다.

 

 

2013년 중국에서 도입한 품종 중 2016 예비시험에서 선정된 그린키위 4품종, 골드키위 2품종, 레드키위 4품종 등 총 10품종을 대상으로 품종별 생육, 과실특성, 적정 수확시기 등을 농가실증 과원에서 조사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 10월에 농업인 및 유관기관 등 대상으로 도입 농가평가회를 개최하여 식미테스트와 과실 특성, 재배의향, 반응 등 설문조사와 함께 분석하여 재배가능성 높은 품종을 선발한다.

 

농업기술원은 지난 2010년 그리스에서 메가그린키위를 도입하여 적응력과 특성 검증을 거쳐 유망 품종으로 선발하고 확대 보급으로 농가소득 증대와 함께 제주 키위 경쟁력을 높인바 있다.

 

앞으로, 키위 재배농가에서 기존 품종과 다른 변이가지가 발견됨에 따라 생육 및 과실특성 등 조사하여 품종 우수성이 인정될 때에는 품종보호출원도 지원한다.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소비자 트렌드에 맞는 품종을 도입하여 선발하고, 재배법을 확립 후 농가에 보급함으로서 농가소득 증대와 함께 제주 키위 경쟁력 확보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