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목)

  • 흐림동두천 5.0℃
  • 흐림강릉 5.8℃
  • 흐림서울 6.0℃
  • 흐림대전 6.3℃
  • 대구 5.3℃
  • 울산 7.0℃
  • 광주 6.1℃
  • 부산 7.4℃
  • 흐림고창 5.3℃
  • 제주 8.6℃
  • 흐림강화 5.5℃
  • 흐림보은 5.0℃
  • 흐림금산 5.3℃
  • 흐림강진군 6.1℃
  • 흐림경주시 5.1℃
  • 흐림거제 6.8℃
기상청 제공

제주시, 공중화장실 등 불법 촬영 점검 강화

제주시는 시민과 관광객이 안심하고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관내 공중 및 개방화장실을 대상으로 불법 카메라 설치 여부를 점검하여 범죄 예방 활동을 강화한다.



 

누구나 쉽게 접근이 가능한 공중화장실 등에서 몰카 범죄에 대한 시민들의 사회적 불안감이 커진 점을 고려해 공중화장실 288개소, 공공개방화장실 77개소, 민간개방화장실 56개소를 중심으로 불법 촬영에 대한 예방활동 강화 계획을 수립해 추진한다.


진 내용은 지속적인 공중 및 개방화장실 안전 점검 수시 민간 개방화장실 불법 촬영 점검 및 탐지 카드 비상벨 정상 작동 여부 점검 등이며, 특히 공중장실 관리부서 담당자를 대상으로 공중화장실 관리 요령, 불법 카메라 및 비상벨 점검 교육을 131일 실시한다.


점검은 제주시 14·읍면동 26개 부서, 경찰과 협조해 불법 카메라 탐지기 및 불법 촬영 탐지 카드를 활용해 진행하며, 화장실 내 환풍기, 벽면의 구멍 및 의심 물품 등을 집중 탐색하고 불법 촬영 기기를 발견했을 경우 현장 보존 후 지체 없이 경찰(112)에 신고해 조치할 예정이다.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에 따라 불법 카메라 등을 설치·촬영한 자는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으며, 지난해 5회에 걸쳐 공중화장실 1,405개소를 점검한 결과, 특이사항은 없었다.

 

 

한지연 환경관리과장은 많은 시민과 관광객이 이용하는 공중화장실과 개방화장실에 대한 불법 촬영 점검 등 범죄 예방 활동을 강화하여 안전한 화장실 이용 환경을 지속적으로 조성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