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구름많음동두천 9.3℃
  • 구름많음강릉 12.8℃
  • 박무서울 11.4℃
  • 구름조금대전 11.0℃
  • 구름많음대구 11.1℃
  • 구름조금울산 12.5℃
  • 흐림광주 10.0℃
  • 구름많음부산 13.5℃
  • 흐림고창 11.1℃
  • 흐림제주 16.9℃
  • 구름많음강화 11.3℃
  • 구름많음보은 9.5℃
  • 흐림금산 10.1℃
  • 구름많음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11.8℃
  • 구름많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정부 '원칙대로', 민망해진 원희룡 지사

제주도민 백신 우선, '너무 나간 요구'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제주도민 먼저 백신 접종을 내세웠다가 정부의 원칙대로에 막혔다.

 

요즘 말로 벌쭘해 진 셈.

 

원 지사는 대선행보차 제주를 찾은 민주당 김두관 의원과 합을 같이 했고 11일에는 좌남수 도의장 등과 김부겸 국무총리를 찾아 제주도민을 위해 코로나 19 백신을 먼저 배정해달라고 공식건의하기도 했다.


11일 김부겸 국무총리를 찾아 제주도민 우선 접종을 건의하는 원희룡 지사

 

원 지사의 명분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제주도 관광객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제주도민에게 우선 백신접종을 해야 도민과 관광객 모두 안전해 질 수 있다는 것.

 

하지만 배경택 질병관리청 코로나 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대외협력총괄반장은 원 지사가 김부겸 총리를 찾은 같은 날 MBC 라디오 프로그램 김종배의 시선집중과 인터뷰를 통해 백신우선접종 대상자 기준에 변화가 없다고 밝혔다.

 

배 반장은 중간에 새로운 기준들을 적용하는 것은 쉽지 않다기본적으로 원칙을 따르는 것이 국민혼란이 없다고 말했다.

 

국무총리도 권한 없다, 이미 문재인 대통령은 전권을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에게 위임.

 

당초 문재인 대통령은 2월 말 백신접종이 시작되면서 모든 권한을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에게 맡겼다.

 

필요하다면 정부 조직을 지휘할 권리도 줬다.

 

이는 대통령도 방역과 백신접종 등에 대해서는 정 청장의 전문가적 시각을 존중한다는 의미로 읽혔다.

 

이날 원 지사가 찾은 국무총리도 제주도의 건의에 움직일 수 있는 공간이 없다는 뜻.

 

제주도의 움직임을 직접 지칭하지는 않았지만 이날 배경택 반장은 원칙대로를 강조했다.

 

사실상 원 지사의 제주도민 코로나 19 백신접종 시도가 좌절된 셈이다.

 

네티즌들, 왜 제주만 급하냐? 권영진 대구시장도 그러다 망신당했다 등 비판 목소리 많아

 

정부는 급한 계층을 선정했고 나이별로 백신접종을 서두르고 있다.

 

이달 10일 현재 1차 접종 규모 1000만명을 넘어서면서 정부가 공언한 11월말 집단백신 접종에 대한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또한 국민들은 잔여백신을 구하는 한편 차례가 오기를 기다리면 적극 협조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원 지사의 제주도민 우선 접종요구가 곱게 비쳐질 수 없는 까닭이다.

 

이날 배 반장 인터뷰의 원칙대로, 즉 제주도에 대한 특혜가 없다는 내용을 접한 네티즌들은 급하지 않은 지역은 없다”, ‘제주도보다 서울에 더 사람들이 모인다“, ”권영진 대구시장도 그러다 똥볼을 찬 것이라고 꼬집는 내용을 다수 올렸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