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3 (월)

  • 맑음동두천 20.5℃
  • 맑음강릉 22.6℃
  • 구름조금서울 19.8℃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3.1℃
  • 맑음울산 22.1℃
  • 맑음광주 23.2℃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22.4℃
  • 구름많음제주 18.5℃
  • 맑음강화 16.7℃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2.5℃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23.5℃
  • 맑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제주용암해수, 신제품 개발과 마케팅 속도

코스닥에 상장된 바이오제약기업 아이큐어()와 제주테크노파크가 제주 용암해수 활용제품 개발과 마케팅을 위해 손을 잡았다.

 

제주테크노파크(원장 태성길, JTP)와 아이큐어(대표 최영권, i-cure), 한국구독경제서비스(KSES)는 어제(19) 제주벤처마루 9층 회의실에서 제주 용암해수 활용제품 개발과 공동 마케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아이큐어세계적 수준의 관련 기술을 보유해 첨단 신제형 의약품과 화장품 등을 연구개발하는 바이오제약기업이다. 한국구독경제서비스는 아이큐어의 자회사로 온라인 통합 구독 플랫폼 개발사로 전자상거래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기업이다. 두 기업 모두 최영권 대표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제주테크노파크와 아이큐어, 한국구독경제서비스는 제주 용암해수를 원천자원으로 활용하여 신제품 연구개발에 필요한 기술과 장비 등 인프라 협력, 인적 교류, 공동 마케팅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세부적으로는 지역 향토자원 활용 공동연구 및 사업 발굴, 현재 구축된 연구생산 장비를 활용한 제품 연구과 생산, 제주지역 중소기업 제품 판로개척을 위한 국내외 온라인 플랫폼 구축 운영 지원, 바이오산업 활성화를 위한 정보기술과 인력 교류, 벤치마킹을 비롯해 용암해수를 제주의 신성장 산업으로 발돋움시켜나가는데 전방위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특히 아이큐어JTP 용암해수센터와 기술 제휴를 바탕으로 천연 칼슘, 마그네슘 등의 유용 미네랄과 영양염류가 풍부한 용암해수의 기능적 장점을 살려 식품, 음료, 화장품 등 경쟁력 있는 제품개발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한국구독경제서비스의 경우 지역 우수기업과 제품들에 대한 국내외 판로개척을 위해 제주TV 온라인 플렛폼 구축 운영, 현재 운영중인 모두의구독앱을 통한 다국어 콘텐츠 제작과 국내외 서비스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태성길 제주테크노파크 원장은 이번 협약을 기회로 제주 용암해수가 지닌 엄청난 가치가 널리 알려지고, 용암해수를 활용한 제주 산업과 기업이 지속가능한 성장의 전기를 마련하여 지역경제 파급효과도 더욱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영권 아이큐어·한국구독경제서비스 대표는 제주라는 청정 브랜드와 용암해수라는 독특한 자원을 아이큐어의 R&D 및 마케팅 인프라에 녹여 국내외 시장 경쟁력을 확보하고 가시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제주테크노파크와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아이큐어·한국구독경제서비스와 밀접한 협력관계로 알려진 배우 박해미씨가 참석해 협약을 축하하고 제주 용암해수에 깊은 관심을 나타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도로 무법자 대포·무보험차량 ‘철퇴’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3월부터 두달여간 뺑소니 등 각종 범죄에 악용되는 일명 ‘대포차’와 무보험 차량에 대한 특별 수사 활동을 전개했다. 자치경찰단은 국토교통부, 교통안전공단, 행정시 등과 공조해 수사를 벌인 결과, 출국한 외국인 명의 대포차량 3대와 운행정지 명령을 받은 차량 3대 등 불법으로 운행한 운전자 6명을 현장에서 적발했다. 또한 올해 3월말 기준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상 책임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채 무보험으로 자동차를 운행한 270여명을 불구속으로 송치했다. 자치경찰단은 도내 외국인 소유 차량 중 자동차세를 체납하고 책임보험도 가입하지 않은 차량을 특정한 후 자동차정보관리시스템과 CCTV관제센터 등을 통해 이동 동선을 추적해 단속해 왔다. 이에 대한 주요 적발 사례를 보면 A씨(50세, 남자)는 평소 알고 지내던 중국인 B씨가 중국으로 출국하게 되자 B씨 소유의 차량을 시세보다 싼 값으로 매입해 소유권 이전등록을 하지 않은 채 11년 동안이나 속도위반을 포함한 30여건의 과태료를 체납한 상태로 불법운행을 하다 주거지 인근에서 잠복 중이던 수사관에게 적발됐다. C씨(45세, 남자)는 신용불량자로 차량구매가 어려워지자 평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