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화)

  • 맑음동두천 3.6℃
  • 구름조금강릉 6.9℃
  • 맑음서울 4.3℃
  • 맑음대전 5.5℃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7.6℃
  • 맑음광주 7.8℃
  • 맑음부산 9.5℃
  • 맑음고창 6.3℃
  • 맑음제주 7.9℃
  • 맑음강화 2.8℃
  • 맑음보은 4.3℃
  • 맑음금산 5.5℃
  • 맑음강진군 8.3℃
  • 맑음경주시 8.1℃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역사는 기록으로 남겨야 , 안 덕 면 장 이 상 헌

역사는 기록으로 남겨야 한다

안 덕 면 장 이 상 헌

 

 



제주 변화속도가 매우 빠르다. 자연, 문화, 사람뿐 아니라, 마을, 관광 등 우리 삶과 밀접한 모든 분야에서다.

13년 전. 서울에 유학 온 일본학생이 제주 장례문화 연구를 위해 서귀포시에 숙박을 하고 있었다. 마을의 장례문화를 사진과 영상으로 기록하여 박사학위 논문을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

이 학생은 마을 장례 시 가장 먼저 상갓집에 달려갔다. 허드렛일부터 시작하여 천막을 설치하고 온갖 잡일은 도맡아 하며 마을별, 문중별로 다른 장례문화를 하나하나 기록을 해갔다. 만약 미래에 제주의 장례문화에 대한 기록이 없다면 이 유학생의 논문을 참고해야 할 것이다. 안타깝지 않을까?

그때 상황을 기억하며 내가 근무하는 안덕면의 자연, 환경, 문화, 관광시설을 금년 하반기 드론을 활용하여 영상으로 촬영해 역사를 기록하는 작업을 하였다. 록 적은 예산, 짧은 시간에 촬영했지만 이 영상물은 향후 5년에 한 번씩 똑같은 좌표로 촬영될 것이다. 자연스레 안덕면의 변하는 모습을 기록해 주는 역사 기록물로 보관될 것이다. 자료는 관내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방할 예정이다.

소소한 단체의 활동기록은 어떨까? 새로운 시도로 도내 최초로 안덕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2년간 활동상황을 기록집으로 제작하였다. 이 자료는 오는 1217일 안덕면 이웃사랑 후원의 밤 행사시 배부할 예정이다.

역사학자 칼 베커는 모든 역사는 현재의 역사라고 했다. 역사는 기록에 의해 후대에 전해진다. 현재를 기록하지 않으면 역사도 없다. 안덕면은 앞으로도 다양한 기록을 남겨 역사를 만들려 한다. 지역주민의 호응과 도민의 응원을 바란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