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9 (토)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8.4℃
  • 맑음서울 4.8℃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8.1℃
  • 맑음광주 5.9℃
  • 맑음부산 11.3℃
  • 맑음고창 2.9℃
  • 맑음제주 12.8℃
  • 맑음강화 6.5℃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2.1℃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렛츠런파크 제주, 기수 박성광 아름다운 늦깎이 100승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송철희)는 지난 2일 불혹(不惑) 나이의 박성광 기수가 데뷔 15년 만에 늦깎이지만 아름다운 100승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날 2경주 5번마 흥국강타에 기승한 박성광 기수는 문현진 기수가 기승한 구비전승과 출발 직후부터 결승선 통과 직전까지 선두에서 치열한 경합을 벌이다 코 차이의 짜릿한 승리를 거두며 100승 기록을 만들어 냈다.


 

박성광 기수의 이력은 독특하다. 지금은 렛츠런파크 제주 소속이지만 기수 데뷔는 ’04년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에서 시작한 중고참이다. 부산경남 경마장 소속으로 12여 년 활동하다 ’16년 제주 기수로 전직을 한터라 실질적으로는 제주 기수 경력만 따진다면 이제 만 3년이 조금 넘는 신인이라고도 할 수 있다.

 

비록 부산경남 경마장에서는 기수로서의 꽃을 피우지 못했지만 부단한 노력으로 여타 어린 신인기수 못지 않은 기세로 제주 경마장에서 단기간에 달성한 100승의 기록에, 제주도 최고 상금의 최고 경주로 인정받는 제주특별자치도지사배 오픈 경주에서 ‘18, ’192연패한 내실있는 성적까지 감안한다면 불혹의 나이에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 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은 아니다.

 

쌀쌀한 날씨로 저절로 몸이 움츠러드는 가을이지만, 박성광 기수가 펼치는 선전은 경마팬들에게 따뜻한 소식으로 다가올 것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