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8 (월)

  • 흐림동두천 20.4℃
  • 흐림강릉 18.0℃
  • 연무서울 23.0℃
  • 구름많음대전 24.2℃
  • 연무대구 21.9℃
  • 흐림울산 17.7℃
  • 흐림광주 22.9℃
  • 부산 17.2℃
  • 구름많음고창 24.0℃
  • 흐림제주 21.1℃
  • 흐림강화 18.1℃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4.7℃
  • 흐림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20.2℃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저지예술인마을 지역작가와 전시회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지난 달부터 2차례의 예술인마을 주민협의회와 논의를 거친 결과 올해 가을축제는 무기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다만, 개별 갤러리에서 지역작가와 협업으로 준비한 전시회 등은 12일부터 일반인에게 선보인다.

 

저지문화예술인마을 조성 16주년을 맞는 가을축제 준비를 위해 제주도는 올해 초부터 매달 1회 이상 저지문화예술인마을 주민협의회와 회의를 개최하고 아트 저지 2019’라는 축제명을 정해 관람객과 함께하는 축제를 준비해 왔다.



지금까지 입주예술인들이 운영하는 11개 갤러리에서는 처음으로 도내 문화예술인들이 참여하는 개인전(특별전)과 누구나 접할 수 있는 내용의 아트페어 행사를 준비해 왔다.

 

다만, 11개의 입주 작가가 운영하는 개럴리에서 지역작가와 협업으로 준비한 특별전, 개인전 전시는 개최된다.

 

예술인별로 운영 중인 11개 갤러리는 국내외 작가들의 작품을 소개하는 전시로 해가 갈수록 풍성해지고 있다.

 

국내외로 유명세를 타고 있는 단색화의 거장 박서보, 정상화 화백이 개인 갤러리를 조성하는 사업이 건축허가착공되는 등 국내 문화예술인들로부터 저지문화예술인마을 문화지구에 대한 관심도는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제주도는 앞으로 도민과 지역문화예술인들과의 공감대를 넓히는 성과가 지속되도록 주민협의회의 역량을 키우기 위한 지원을 해 나갈 계획이다.


도 조상범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가을축제가 무기한 연기되어 아쉽게 생각한다다만 각 갤러리별로 지역작가와 협업하여 개최되는 첫 전시회에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면서 저지마을 문화지구 활성화를 위해 문화지구 조성 20년 만에 처음으로 지난해 전국 공모로 선정한 신규 문화시설 11개가 앞으로 조성 된다면 현재의 11개 갤러리를 포함해서 제주를 대표하고 자치단체가 처음으로 주최하는 특색있는 문화예술 행사를 접할 수 있는 문화명소가 되도록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통학로 총력 대응, 아이들 안전 지킨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오는 20일부터 등교개학이 단계적으로 실시됨에 따라 도내 재학생 500명이상 초·중·고를 포함한 총 68개교를 선정하고 교통경찰, 지구대·파출소를 비롯한 지역경찰, 학교안전전담경찰관 등 가용 가능한 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하여 우리 아이들의 안전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통학로 주변 교통관리, ∎마스크착용지도 등 생활방역 수칙 계도활동, ∎학교주변 교통·방범·식품 등 통학로 중심 안전 위해요소 점검, ∎학부모·학교관계자들과 현장간담회, ∎학교폭력예방 캠페인 등 활동이 집중 전개된다. 20일에는 고3 학생들이 등교하는 것을 시작으로 5월 27일(수)에는 고2·중3·초1~2 및 유치원이, 6월 3일(수)에는 고1·중2·초3~4가, 마지막 4단계인 6월 8일(월)은 중1·초5~6이 순차적으로 등교한다. 자치경찰 특별 비상근무 주요사항은 ▲ 등굣길 교통관리 및 생활 속 방역지도▲학교주변 안전위해요소 점검, 안전진단 카드 작성▲학부모·학교 관계자와의 현장간담회 개최 ▲아이들과 함께 하는 학교폭력예방 캠페인 실시 등. 고창경 제주자치경찰단장은 “최근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 확진 추세가 주춤하고 있지만 아직은 각별한 주의가 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