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31.6℃
  • 구름많음강릉 27.5℃
  • 구름많음서울 32.8℃
  • 구름조금대전 34.2℃
  • 맑음대구 33.0℃
  • 맑음울산 26.7℃
  • 구름많음광주 31.2℃
  • 구름조금부산 28.2℃
  • 구름조금고창 31.5℃
  • 맑음제주 32.5℃
  • 구름조금강화 30.9℃
  • 맑음보은 32.1℃
  • 맑음금산 32.6℃
  • 맑음강진군 30.4℃
  • 구름조금경주시 29.5℃
  • 맑음거제 29.1℃
기상청 제공

제주도, 실종자 수색·추적 신기술 개발

제주특별자치도는 최근 잇따르는 발달장애인, 치매 어르신 등의 실종사건과 관련해 사회적 약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실종자 수색과 추적 신기술 개발을 추진한다.


 

기존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관제 시스템에 인공지능(AI) 융합 기술을 접목해 대상자의 신체적 특징과 소지품 등을 특정하는 방식으로 이동경로를 추적하는 신기술을 개발하는 사업이다.


 

제주도는 올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한 인공지능(AI) 융합 국민안전 확보 및 신속 대응지원 신규과제 공모사업에 선정돼 내년까지 총 35억 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


 

이어 민간기업 4곳과 협업해 안전 신기술 개발 및 기반 시설을 구축하는 실증사업을 추진하고, 범죄 안전분야에서 제주경찰청도 수요기관으로 참여해 범죄로부터 안전한 제주도를 함께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제주도는 올해 다양한 신기술 개발과 운영시스템 실증을 진행하고 내년에는 기술 개선사항 반영 등 고도화 과정을 거쳐 2024년도에 본격적으로 현장에 적용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으로 기존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육안관제에만 의존해온 실종자 수색에 인공지능(AI) 기술이 융합됨에 따라 실종자의 특징(옷차림, 성별, 모자, 장신구 등)을 자동 분석할 수 있게 됐다.

 

 

이중환 제주도 도민안전실장은 발달장애인 등의 실종 시 골든타임을 확보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이번 공모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면 실종자 수색에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지속적인 폐쇄회로 텔레비전 설치 확대와 인공지능을 활용한 관제시스템 고도화로 도민과 관광객이 안심할 수 있는 제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귀포월드컵경기장 내 위치한 CCTV관제센터에는 106명의 관제요원이 24시간 도 전역에 설치된 14240대의 폐쇄회로 텔레비전을 실시간 관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4958건의 안전사고에 대해 사전 예방 조치했으며, 범죄부분에서도 7603건의 수사영상 자료를 제공해 9건의 현행범 검거 실적을 올리는 등 도민 안전 지킴이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