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토)

  • 맑음동두천 6.3℃
  • 맑음강릉 5.0℃
  • 맑음서울 6.9℃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7.4℃
  • 구름조금울산 7.9℃
  • 맑음광주 6.4℃
  • 구름많음부산 9.3℃
  • 맑음고창 5.5℃
  • 구름조금제주 8.4℃
  • 맑음강화 7.2℃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5.5℃
  • 맑음강진군 5.9℃
  • 구름조금경주시 7.9℃
  • 구름많음거제 10.0℃
기상청 제공

제주마 ‘오라스타’ 데뷔 이후 4연승 기록

한국마사회 제주경마공원(본부장 문윤영)에서 뛰고 있는 오라스타(제주마, 3세 암말)’이 지난 15일 토요경마 제1경주(1000m)에서 데뷔 이후 4연승을 기록했다.

 

경마 세계에서 흔하다면 흔할 수 있는 오라스타4연승 기록이 경마팬들의 관심을 끄는 이유는 오라스타가 지난해 데뷔 후 9연승 기록과 제주마주협회장배, 제주마더비, 제주도지사배 클래식 대상경주 3관광을 차지하며 ‘2019년 올해의 3세 최고 제주마에 등극한 백호평정과 같은 모마에서 태어난 한 살 터울의 자매마 이기 때문이다.


 

특히 경마는 혈통 스포츠로 불릴 만틈 좋은 유전자가 곧 명마 탄생의 시발점으로 여겨 지는데 전년도 제주마 경주를 평정한 백호평정의 이상의 능력 발휘를 기대하며 제주마 사상 최고액인 5억 원에 매매가 이뤄진 오라스타의 활약에 경마팬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것은 당연한 것이다.

 

한편, 이날 경주에서 문현진 기수와 호흡을 맞춘 오라스타는 경주 초반 힘을 비축하며 2위권에서 경주를 이어가다 결승선 전방 약 200m 지점부터 폭발적인 추입력을 보이며 2·3위 권과의 거리를 무섭게 벌여 놓으며 11마신 대차로 결승선을 가볍게 통과하며 4전 전승으로 명마의 반열에 오를 가능성을 보여줬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