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6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32.3℃
  • 구름조금서울 28.5℃
  • 맑음대전 27.9℃
  • 흐림대구 28.7℃
  • 맑음울산 28.4℃
  • 구름조금광주 28.1℃
  • 구름조금부산 28.0℃
  • 맑음고창 27.5℃
  • 구름조금제주 29.5℃
  • 구름조금강화 26.8℃
  • 맑음보은 25.8℃
  • 구름조금금산 26.4℃
  • 맑음강진군 26.9℃
  • 구름조금경주시 28.4℃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서귀포시 지역자활센터 노후시설 개선 지원

서귀포시(서귀포시장 직무대리 부시장 한웅)가 실시하는 자활사업이 2021년 실적 지자체 합동평가 재정인센티브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사업비 1500만원을 지원받는다.


매년 행정안전부에서는 저소득층의 체계적인 자활 지원, 참여자 확대를 위해 자활근로 참여자의 탈수급 및 취·창업률을 측정하여 자활사업 참여자의 자활·자립 성공 정도를 평가한다.


그 결과 2021년 지자체합동평가 중앙 목표가 53.23%였으나 서귀포시는 55.36%로 초과 달성하여 재정인센터브 지원을 받게 되었다.

 

이번 인센티브는 더 나은 환경에서 많은 자활참여자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노후된 지역자활센터(서귀포일터나눔지역자활센터, 서귀포오름지역자활센터) 시설을 개선하는데 쓰여진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청소년 담배 사주는 한심한 어른들
청소년들에게 대신 담배를 사주는 한심한 어른들이 적발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청소년 유해약물인 담배를 초등학생과 청소년에게 대리 구매해주는 등 불법으로 담배를 판매·제공한 3명을 청소년 보호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 현행 청소년 보호법에 따르면 담배와 술은 청소년 유해약물로 규정돼 청소년에게 판매 및 제공이 금지돼 있다. 자치경찰단은 사회관계망(SNS)을 통해 수수료를 받고 청소년 대신 술과 담배를 대리 구매해 주는 속칭 ‘댈구’ 행위가 은밀하게 성행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지난 7월 1일부터 3주간 청소년보호법 위반행위를 대상으로 특별수사를 진행했다. 특별수사를 통해 적발된 이들은 트위터를 통해 담배 대리 구매를 홍보하고 청소년을 비롯해 심지어 초등학생에게까지 담배를 판매·제공한 것으로 드러났다. 대리구매자 A씨(40세, 남)는 트위터 상에 ‘담배 대리구매’라는 계정으로 홍보 글을 올리고 개인 간 메시지(DM)를 통해 담배 수량이나 종류 등을 정하고 구매한 후 공원이나 아파트 상가 등 인적이 드문 장소에서 직접 만나 판매하는 방식으로 초등학교 5학년 학생 등 2명에게 갑당 3000원의 수수료를 받고 담배를 판매하는 현장에서 적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