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흐림동두천 7.3℃
  • 흐림강릉 8.1℃
  • 서울 8.4℃
  • 흐림대전 9.4℃
  • 흐림대구 11.2℃
  • 울산 11.0℃
  • 흐림광주 10.0℃
  • 흐림부산 12.3℃
  • 흐림고창 9.5℃
  • 흐림제주 12.8℃
  • 흐림강화 7.3℃
  • 흐림보은 9.5℃
  • 흐림금산 8.1℃
  • 흐림강진군 10.0℃
  • 흐림경주시 10.8℃
  • 흐림거제 14.4℃
기상청 제공

말라리아, 위험지역 여행 시 감염주의 당부

서귀포보건소에서는 세계 말라리아의 날(425)을 맞아 최근 김포와 고양 등 수도권 일대에서 말라리아를 옮기는 모기 유충이 집단으로 발견되는 등 말라리아 모기의 출현이 예년보다 2주가량 빨라지면서 말라리아 예방을 위한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하였다.


말라리아는 매개모기가 사람을 흡혈하는 과정에서 열원충이 전파되는 모기매개 질환 중 하나이며,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말라리아 발생률이 1위이다.


휴전선 접경지역(인천, 경기강원 북부)에서 삼일열말라리아 환자의 89%가 발생하고, 아프리카, 동남아시아 등에서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예방을 위해서는 말라리아 위험지역 여행 시 모기에 물리는 것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야간 외출자제, 옷 착용, 모기 기피제 사용 등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집주변 물웅덩이 제거는 물론 해외 위험지역 여행 전 의사와 상담 후 지역에 따라 적절한 말라리아 예방약을 복용하여야 한다.

 

서귀포보건소 관계자는 하절기 방역기간에 주·야간 방역 모기 서식지 집중 방역을 통해 말라리아 발생을 사전에 예방 차단하고, 또한 위험지역 여행 시 모기에 물린 후 잠복(2) 내 말라리아 의심증상인 고열, 오한, 권태감 등 발생 시 즉시 의료기관에 방문할 것을 당부하였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