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10.7℃
  • 맑음서울 7.0℃
  • 구름조금대전 7.5℃
  • 맑음대구 11.3℃
  • 구름많음울산 11.1℃
  • 구름조금광주 10.7℃
  • 구름많음부산 10.9℃
  • 구름많음고창 9.6℃
  • 구름많음제주 15.6℃
  • 맑음강화 9.2℃
  • 맑음보은 4.3℃
  • 구름조금금산 5.7℃
  • 구름많음강진군 10.5℃
  • 구름조금경주시 9.1℃
  • 구름조금거제 11.8℃
기상청 제공

제주시, 가로수 정비 추진

제주시에서는 강한 바람이나 태풍에 꺾이면서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높아 정비가 필요한 삼무로외 8개 노선 워싱톤야자 가로수 67본에 대해 10월중 집중 정비할 계획이다.

 

 

이번 정비는 가로수관리 자문회의 결과에 따라 워싱톤야자 가로수 전 구간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토대로 실시하게되었으며, 식재 후 3040년이 지나면서 야자수가 고압선에 접촉되어 정전 피해 우려가 있거나, 형목으로 크면서 중간 부분이 굴절되고, 수목 하부(근원)가 패이는 등 재해위험이 있는 가로수를 대상으로 선정하였다.

    


 

 

전문가 자문회의는 재해위험 워싱톤야자 가로수에 대한 관리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4월 개최하였으며, 회의 결과 위험 야자수는 제거하고 다른 수종으로 교체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워싱톤야자 가로수가 제거된 자리에는 향후 시민 의견과 전문가 자문을 거쳐 수종 갱신 등 관리 방안을 마련한다.

 

 

제주시는 앞으로 시내 전구간 가로수에 대하여 전수조사를 실시하여 재해 위험목을 사전에 정비함으로써 가로수로 인한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해 나갈 방침이다.

 

 

제주시에 식재된 워싱톤야자 가로수는 삼무로외 19개 노선 1139본이며 지금까지 강풍이나 태풍 시 꺾어져 제거된 야자수는 올해 제19호 태풍 솔릭시 제거된 11본을 포함 총 17.

 

 

한편, 제주시에서는 가로수로 인한 사고발생시 피해 보상을 위해 전체가로수에 대한 영조물 배상공제를 가입하여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사고에 대비해 나가고 있다



자치경찰, 공항 탑승구 대합실에서 분실물 찾아줘
자치경찰단(단장 나승권) 관광경찰과 공항사무소팀에서는 지난 8일 아침 제주국제공항 탑승구 대합실내에서 현금 100만원 가량이 든 지갑과 가방을 둔 채 광주행 비행기를 탑승하여 분실하였다는 민원인의 신고를 접수하고 보안구역인 탑승 대합실까지 가서 수색한 끝에 찾아 분실자에게 돌려주었다고 밝혔다. 당시 자치경찰단 공항사무소에서 택시승차장 CCTV 모니터링 업무를 하던 현은숙 주무관은 민원인이 항공사 등 공항 여러 기관에다 가방을 찾아달라고 호소하며 전화민원을 하였으나 보안구역 내라는 이유로 거절당하였다는 안타까운 사연을 듣고 직접 보안검색을 받고 들어가 민원인이 비행기를 탑승하였다는 탑승구 인근 좌석을 수색한 끝에 가방을 찾아 분실자에게 인계하였으며, 민원인은 이에 따른 사례를 하고자 하였으나 정중히 거절하였다고 전했다. 자치경찰단 강수천 공항사무소팀장은 “이번 분실물을 찾아 돌려준 현은숙 주무관은 평소에도 택시승차장 CCTV 모니터링 업무를 하면서 택시에 놓고 내린 분실물을 민원인의 입장에서 항상 적극적이고 능동적이면서 친절하게 민원을 응대하는 직원이다”라며 칭찬하고“공항 택시 승차장에서 승차한 택시에서 물건을 두고 내려 CCTV 모니터링으로 찾아준 경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