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목)

  • 흐림동두천 17.7℃
  • 흐림강릉 17.7℃
  • 서울 18.4℃
  • 흐림대전 19.7℃
  • 대구 21.0℃
  • 울산 20.2℃
  • 박무광주 21.5℃
  • 부산 20.9℃
  • 흐림고창 21.1℃
  • 박무제주 27.0℃
  • 흐림강화 18.1℃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20.3℃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0.8℃
  • 흐림거제 21.5℃
기상청 제공

뉴욕필하모닉 현악사중주단 제주특별공연, 제주아트센터

세계3대 오케스트라의 하나이자 클래식음악의 상징인 뉴욕필하모닉오케스트라 현악사중주단이 제주를 찾는다.


이번 공연은 제주아트센터 특별기획초청으로 추진되는 공연으로, 우리나라 주요도시 투어공연의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다. 1015일 롯데콘서트홀 공연을 비롯하여 전주, 통영, 울주 등에서 예정되어 있고 제주아트센터에서는 1019일 진행된다.


세계 정상이 오케스트라인 뉴욕필은 1842년에 창단되었고, 악장과 현악기 수석3인으로 구성된 이 앙상블은 뉴욕필 창립 175주년 기념에 맞추어 2017년에 결성된 단체로 세계적인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리더인 프라크 후앙(Frank Huang)은 뉴욕필의 악장으로서, 세계적인 음악축제인 말보로음악축제 등에 참여하였고, 링컨센터의 챔버음악협회에서 명망있는 연주자 멤버로 선정되기고 하였다. 바이올린에 부악장인 셰릴 스테이플스(Sheryl Staples), 비올리스트 신시아 펠프스(Cynthia Phelps), 첼리스트 카터 브레이(Carter Brey)는 정상의 연주자들로서 세계적인 주요음악축제 등에 참여하고 있는 세계적인 연주자이다.

 

공연 프로그램은 드볼작의 13개 현악사중주 중 가장 유명한 곡으로 그의 독특한 민족적인 요소가 감긴 현악사중주 메리칸’,멘델스죤 현악사중주 6, 베토벤 현악사중주 4번 등 최고의 실내악곡으로 프로그래밍 되었고 마지막으로 현대작곡가 죤아담스의 현악과 오케스트라를 위한 작품을 연주한다.

 

공연은 1019일 오후730분이고, 12만원 215000원으로 7세 이상이면 누구든지 입장이 가능하다.

 

입장권 예매는 920일부터 (064-728-1509)또는 제주아트센터홈페이지(http://arts.jejusi.go.kr)가능하다.


전화 예매시에는 계좌이체로 홈페이지에서는 카드로 결제가 가능하다. 제주4.3유족, 노인, 다자녀가족 등은 50%할인, 문화사랑회원 및 20인이상 단체 등은 30% 할인이 적용된다.

 



비상품감귤, 추석 앞두고 거래 빈번
추석을 앞두고 비상품감귤 유통이 빈번해졌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나승권)에서는 비상품감귤이 도매시장 등으로 유통될 경우 감귤가격 하락으로 이어질 것에 대비하여 5개반 15명을 편성하여 극조생 및 하우스감귤 재배지역과 선과장을 중심으로 강제착색행위, 기한경과 풋귤 유통행위, 품질검사미이행 등 비상품감귤 유통행위에 대한 선제적 단속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강제착색 행위 등 4건을 적발하였다고 19일 밝혔다. 단속결과 지난 14일 서귀포시 소재 하우스감귤 재배농가에서 파랗고 덜익은 하우스 감귤을 매입한 후 선과장으로 싣고와 비닐을 덮어 보관하면서 그 안에 농산물숙성용가스인 카로틴 20여통에 구멍을 뚫어 가스가 세어나오게 하는 방법으로 감귤 1600kg 강제착색한 A선과장을 적발했다. 지난 17일과 18일에는 제주시 조천읍 소재 선과장에서 유통기한이 경과된 풋귤 2145kg을 유통하려는 B씨를 적발했다. 지난 17일에는 제주항 3부두에서 녹동항으로 비상품감귤을 반출한다는 신고를 접수받아 감귤출하연합회와 함께 합동으로 아리온호에 승선하여 감귤 탑재차량 적재함을 열어 확인한 결과 품질검사를 받지 않은 감귤 1000kg을 도외로 반출하려는 서귀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