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0 (금)

  • -동두천 24.3℃
  • -강릉 30.1℃
  • 맑음서울 26.6℃
  • 맑음대전 26.8℃
  • 박무대구 27.9℃
  • 박무울산 28.9℃
  • 박무광주 27.6℃
  • 연무부산 29.9℃
  • -고창 26.1℃
  • 맑음제주 29.0℃
  • -강화 24.2℃
  • -보은 25.4℃
  • -금산 23.9℃
  • -강진군 26.7℃
  • -경주시 27.6℃
  • -거제 29.4℃
기상청 제공

고광민 제주도 8호 ‘그린노블클럽’ 기부자

나눔은 민주시민으로서 당연히 해야 하는 의무이자 책임이다.” 모든 국민이 세금을 내는 것이 의무이듯이 기부나눔또한 당연한 의무라는 생각이 듭니다. 작은 실천을 하다보면 습관이 되고, 이로 인하여 보람과 책임감도 느끼게 되고 그로인해 자연스럽게 우리사회의 변화가 이루어진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라는 평소에 늘 가지고 있었던 믿음을 실천하기 위해 18() 동남종합건설 고광민 대표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그린노블클럽에 가입하며, 1억 원 후원을 약속하였다.


 

그린노블클럽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1948년부터 현재까지 ‘70년 재단역사가운데서 1억 원 이상을 후원할 시 위촉한다. 1억 원 이상을 일시후원하거나 5년 내 분할하여 후원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고광민 대표는 19986월 택시기사로 일하던 사촌동생의 권유로 어린이재단에 작은 나눔을 실천하였으며, 올해 20년 후원을 맞이하여, 그린노블클럽에 참여하게 되었다. 당시 택시기사로 일하는 사촌동생이 어려운 형편에서도 남을 돕고 살고 있는 모습을 보며 적잖은 부끄러움을 느꼈으며 당시는 결연아동 2명과 결연후원을 시작한 이후로 현재는 3명의 아동을 계속해서 돕고 있다.

 

고광민 대표는 이번 그린노블클럽 가입을 후원활동 초창기에 의무감으로 시작했으나, 도움을 받은 아동이 잘 성장하는 것을 보며 큰 보람을 느끼게 되었고, 사회생활을 하는 그날까지 후원활동을 계속해서 이어나갈 생각이라고 이야기를 전했다. 또한 많은 분들이 나눔에 대한 선입견이 아직 까지 많은데, 우선적으로 한번 시작해 보는 것이 우리사회를 변화시키는 첫 걸음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