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2 (화)

  • -동두천 20.1℃
  • -강릉 16.6℃
  • 구름조금서울 21.1℃
  • 흐림대전 20.1℃
  • 흐림대구 17.2℃
  • 흐림울산 17.8℃
  • 박무광주 20.4℃
  • 흐림부산 18.1℃
  • -고창 20.1℃
  • 구름많음제주 21.8℃
  • -강화 19.8℃
  • -보은 19.4℃
  • -금산 18.3℃
  • -강진군 21.5℃
  • -경주시 16.8℃
  • -거제 16.9℃
기상청 제공

제주시 동부보건소,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 감염주의 철저 당부

제주시 동부보건소(소장 김영희)는 올해 제주에서 5번째 중증열성 혈소판 감소증(SFTS)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농 작업, 풀 접촉 등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4~11월에 주로 야외작업과 같이 지속적이고 반복적인 진드기 노출이 있는 경우 SFTS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보통 감염된다.

 

감염증상은 고열, 오심, 설사 등 소화기 증상으로 2017년에는 전국적으로 272명의 환자발생 중 54명이 사망하였고 이중 제주도에서 21명 환자발생 및 3명이 사망하였다.

 

이번 발생한 환자 A(,81)는 평소 하우스 내 채소를 키우는 분으로, 10일전 마늘작업을 한 적이 있고, 마당에서 방목하여 키우는 개가 한 마리 있다고 한다. 69일부터 오한과 근육통으로 병원입원치료 중 611일부터 38도 이상되는 고열을 동반한 허약감, 오심 등의 증상과 혈소판 감소 소견을 보여 SFTS검사를 실시한 결과 611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SFTS는 예방백신과 표적치료제가 없어 농 작업, 풀 접촉 등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다.

 

야외활동 시 긴 옷 및 보호 장구를 착용하고 진드기 기피제 등을 사용하여 진드기 노출을 최소화 하고, 귀가 후 샤워, 목욕 등을 통해 몸에 진드기가 붙어있는지 꼼꼼히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38-40), 소화기증상(오심, 구토, 설사, 식욕부진) 등이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야 한다.



자치경찰단, 범죄예방진단팀(CPO) 투입 어린이공원 범죄예방진단 실시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나승권)은 지난 4일부터 8일까지 관내 어린이공원 총 79개소 중 112신고 접수 및 범죄환경이 취약한 어린이공원(7개소)을 선정하여 범죄예방진단팀(CPO)을 투입해 집중 진단 및 분석을 실시했다. 범죄예방진단 업무는 지역이나 시설의 사회적ㆍ물리적 환경요인을 분석하여 범죄취약요소를 파악, 사전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지자체ㆍ민간과 협업으로 시설ㆍ환경을 개선하는 업무로 올해 4월 30일자로 제주동부경찰서에서 자치경찰단으로 이관되었다. 이번 진단은 CCTV·안심비상벨 설치 및 작동 여부, 위치 적정성, 공원 내 시설물의 가시성 여부, 야간 조명의 정도, 공원 화장실방범시설 작동 여부 등을 확인했다. 진단 결과, 어린이공원 내·외부 간 가시성은 대체로 양호한 편이었으나, 일부 공원은 CCTV 카메라, 안심비상벨이 나뭇가지에 가려지고, 중심부(놀이터)를 향하는 CCTV가 없는 등 문제가 발견되었고, 일부 보행로의 경우 야간 조도가 10럭스(Lux)이상이어야 함에도 3럭스(Lux) 정도로 어두운 곳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자치경찰단은 제주시청에 어린이공원에 대한 방범용 CCTV 추가 설치 및 CCTV 화각 변경, 보안등 설치 등 야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