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24.0℃
  • 구름조금강릉 28.1℃
  • 구름많음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5.0℃
  • 구름많음광주 25.3℃
  • 구름조금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25.2℃
  • 맑음제주 26.1℃
  • 구름조금강화 23.5℃
  • 흐림보은 25.2℃
  • 구름많음금산 24.3℃
  • 구름조금강진군 24.0℃
  • 맑음경주시 24.6℃
  • 맑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제5호 태풍 다나스, 제주 향해 북상

19일 밤 9시부터 20일 새벽까지 고비

제주지방에 물폭탄을 예고하는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하고 있다.

 

제주도를 거쳐 한반도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태풍은 소형급이지만 농가 등의 피해가 오려되는 실정이다.


19일 아침 9시 위성사진(기상청 제공)

 

아직 한반도 주변 바닷물이 데워지지 않아 에너지를 흡수하지 못해 큰 태풍으로 발전할 가능성은 작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18일 오전 9시 타이완 타이베이 동남동쪽 약 310부근 해상에서 시속 39의 속도로 북진하고 있는 태풍 다나스는 19일 오후 9시 서귀포 서남서쪽 약 200부근 해상까지 접근한 후 20일 새벽을 전후해 제주를 통과할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를 통과한 태풍 다나스는 20일 오전 9시 여수 서북서쪽 약 50부근 육상을 통해 한반도에 상륙한 후 21일 오후 9시 독도 동북동쪽 약 370부근 해상으로 빠져나가 열대저압부로 약해질 것으로 보인다.


다나스 예상진로도(기상청 제공)

 

태풍 다나스는 중심기압 990헥토파스칼(hPa)에 최대풍속 초속 24m의 소형급 태풍이다.

 

다만 제주가 태풍의 강풍반경에 포함된 점과 태풍의 진로 오른쪽, 이른바 위험 반원에 놓인 만큼 큰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한편 다나스(Danas)는 필리핀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경험을 의미한다

 

 



곶자왈 지역 건축불허 처분은 '정당'
곶자왈 지역 ‘건축불허’ 처분은 정당했다. 서귀포시에서는 곶자왈(지하수보전2등급)지역 건축불허가처분 및 사도개설불허가처분에 대한 행정 소송에서 법원이 서귀포시의 손을 들어주면서 “곶자왈 지역 난개발 차단에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제주지방법원 제1행정부(재판장 강재원 부장판사)는 서귀포시를 상대로 제기한 건축불허가처분취소청구와 사도개설불허가처분취소청구에서 원고의 청구를 7월 10일 기각했다. 서귀포시는 소속 공무원인 임기제 6급 이지원변호사(기획예산과)를 필두로 사도개설 및 건축허가 분야 공무원들이 직접 소송을 수행했다. 판결내용을 보면 사도개설신청부지를 포함한 건축허가 신청 부지는 모두 곶자왈로 행정시스템(GIS)에 표기되어 관리하며, 곶자왈보전조례도 곶자왈이 용암류가 만들어낸 불규칙한 암괴지대임을 명시하므로 특이한 식생이 존재하지 않더라도 곶자왈인 점을 부정할 수 없다. 또한 그 특성상 지하수 오염취약성이 높아 생활하수도 도시계획조례에서 엄격한 기준에 따라 허가하는 점, 그리고 사도개설허가의 경우 도로예정부지만을 놓고 행위제한 가부를 판단하는 것이 아니라 신청대상지에 대한 목적을 종합적으로 검토해야 하는 점을 주장하여 건축불허가처분과 사도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