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목)

  • 맑음동두천 11.6℃
  • 구름조금강릉 17.7℃
  • 맑음서울 14.2℃
  • 맑음대전 14.5℃
  • 구름조금대구 18.4℃
  • 구름많음울산 20.7℃
  • 맑음광주 16.0℃
  • 구름조금부산 21.0℃
  • 구름조금고창 12.4℃
  • 구름조금제주 20.1℃
  • 맑음강화 10.9℃
  • 맑음보은 10.8℃
  • 맑음금산 9.7℃
  • 맑음강진군 14.9℃
  • 흐림경주시 17.3℃
  • 맑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2019 내셔널축구선수권대회」 서귀포 개막

내셔널리그 최강팀을 가리는 선수권대회가 올해 처음으로 서귀포시에서 열린다.

 

서귀포시는 ‘2019 내셔널축구선수권대회가 오는 19일 개막경기를 시작으로 62일까지 강창학종합경기장에서 14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한국실업축구연맹이 주관하며 서귀포시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에는 내셔널리그 8개팀이 참가한다. 4개팀을 2개조로 편성하여 예선을 통해 조별 1-2위팀이 4강에 진출하고 준결승전부터는 단판승부로 우승팀을 결정한다. 지난대회 우승팀은 대전코레일이었다.


대회개최와 함께 사회공헌 활동도 함께 진행된다. 526() 오전 효돈축구공원에서는 서귀포시 관내 유소년 축구클럽을 대상으로 내셔널리그 주요 선수 및 코치진이 축구 클리닉을 진행하여 서귀포 지역 축구꿈나무들의 기술향상을 도울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대회 및 전지훈련팀 유치 등으로 스포츠와 지역경제가 동반 성장하는 글로컬 축구도시 서귀포시실현을 위해 대회를 개최하게 되었다이번 대회로 서귀포지역 스포츠의 문화적 가치를 높이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유엔비즈 및 네이버, 유투브를 통해 생중계되며 개막전 및 결승전 등 주요 경기는 에스티엔(STN)스포츠채널과 케이씨티비(KCTV)제주 방송을 통해 시청 가능하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