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많음강릉 18.6℃
  • 연무서울 21.3℃
  • 연무대전 22.8℃
  • 구름많음대구 24.1℃
  • 구름많음울산 24.6℃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4.2℃
  • 구름많음제주 22.2℃
  • 흐림강화 20.3℃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2.7℃
  • 구름조금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4.7℃
  • 구름조금거제 24.8℃
기상청 제공

폐 해녀복, 삶이 담긴 관광상품으로

서귀포시에서는 낡아서 버려지는 해녀복을 업사이클링(Upcycling)한 제품을 개발해 폐 해녀복 문제 해결에 나선다.


시에서는 제주해녀문화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와 연계한 해녀특별지원대책의 일환으로 2017년부터 매년 해녀복을 현직해녀에 지원하고 있다.



해녀복의 주 재료로 사용되는 네오프랜 소재는 가볍고 신축성이 뛰어나 보온 보냉 효과가 좋을 뿐만 아니라 외부충격에도 강해 해녀복 주재료로 사용되고 있으나 재활용이 어려워 낡은 해녀복 처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폐 해녀복 처리위해 해녀복 업사이클링(Upcycling)을 미래전략팀(액션러닝) 연계 연구과제로 선정해 폐 해녀복을 활용한 시제품을 제작 하였다.


서귀포시 전체적으로 매년 1,000벌 이상의 폐 해녀복이 발생하며 대부분 일반쓰레기로 폐기됨에 따라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미래전략팀(액션러닝) 연계 연구과제로 선정해 해녀복을 업사이클링(Upcycling)해서 제주연계한 시제품을 제작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그 동안 폐기물로 처리되던 폐 해녀복을 업사이클링(Upcycling)함으로써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고, 해녀의 삶이 닮긴 새로운 관광상품으로 제작함으로 더욱 의미가 깊. 앞으로도 해녀복 지원뿐만 아니라 처리까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