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3 (수)

  • 맑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10.5℃
  • 맑음서울 9.3℃
  • 맑음대전 9.2℃
  • 맑음대구 9.9℃
  • 맑음울산 9.8℃
  • 맑음광주 8.4℃
  • 맑음부산 10.8℃
  • 맑음고창 9.9℃
  • 맑음제주 12.2℃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1.6℃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실종 98일만에 숨진채 발견된 50대 ‘사인 미상’

지난해 12월 22일 직장에서 퇴근 후 실종돼 98일만에 숨진 채 발견된 50대 남성을 부검한 결과 사인은 정확하게 나오지 않았다.

제주동부경찰서는 1일 오후 지난달 29일 제주시 조천흡 선흘리 동백동산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된 김모씨(55)에 대한 부검을 실시했다.

부검 결과 부패가 심해 사인은 확인할 수 없었으나, 골절이나 칼에 찔린 흔적, 반항 흔적등 외상은 발견되지 않았다.

부검의는 사체 발견 당시 부패가 심해 끈이 생전에 매인 것인지, 사후에 매인 것인지 단정할 수 없어 ‘사인 미상’으로 부검 소견을 내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