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5 (월)

  • 구름조금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8.1℃
  • 박무서울 1.7℃
  • 박무대전 2.5℃
  • 맑음대구 7.5℃
  • 맑음울산 8.1℃
  • 박무광주 4.5℃
  • 맑음부산 9.8℃
  • 흐림고창 0.3℃
  • 구름조금제주 9.0℃
  • 흐림강화 -0.5℃
  • 구름조금보은 0.7℃
  • 구름조금금산 1.7℃
  • 맑음강진군 5.4℃
  • 맑음경주시 8.1℃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기당미술관〈향연 : 기당을 만들어온 사람들〉전 개최

서귀포시 기당미술관에서는 오는 27일부터 424일까지 미술관 기증 작품들을 소개하는 <향연 : 기당을 만들어온 사람들>전을 개최한다.


2019년 서귀포시 공립미술관(기당, 이중섭, 소암)<예술의 두루나눔>이라는 슬로건 아래 공동으로 기증 작품전을 기획하여 릴레이 전시를 준비하고 있으며, 기당미술관 기증소장품전 <향연 : 기당을 만들어온 사람들>이 그 첫 포문을 열게 되었다


 

이번 전시는 기당미술관에 작품을 기증한 기증자분들에 대한 감사와 예우의 의미로 마련되었으며, 기획전시실 전체를 활용하여 50여점의 다양한 기증 작품들을 소개한다.


1987년 개관한 이래 올해 32살을 맞이한 기당미술관은 많은 사람들의 도움을 통해 만들어져 왔다. 미술관을 건립하여 서귀포시에 기증하신 기당 강구범 선생, 20여년이 넘게 명예관장으로 미술관 발전에 헌신하신 변시지 화백을 비롯하여 전시에 참여했던 수많은 작가들도 기당미술관을 함께 만들어왔다고 할 수 있다.


그중에서도 빼놓을 수 없는 분들은 기당미술관 소장품 660여점 가운데 200이상의 작품을 기증해주신 116명의 기증자들이다. 기당미술관 기증 작품의 특별한 점은 대부분 작가들이 본인의 작품 1~2점을 미술관 발전을 위해 기증했다는 것으로, 그들이 기당미술관에 얼마나 큰 애정과 관심을 가지고 있었는지 짐작해 볼 수 있는 대목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향연(饗宴)’이란 성대하게 베풀어 융숭하게 대접하는 자리라는 의미이며 비록 요란하고 떠들썩한 잔치를 벌이지는 못해도 기당미술관을 만들어 오신 기증자분들을 향한 미술관의 마음은 언제나 성대하고 융숭함을 알아주셨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