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9 (토)

  • 흐림동두천 -6.9℃
  • 흐림강릉 -0.5℃
  • 흐림서울 -5.8℃
  • 흐림대전 -3.3℃
  • 흐림대구 0.0℃
  • 흐림울산 0.9℃
  • 흐림광주 -0.4℃
  • 흐림부산 3.1℃
  • 흐림고창 -1.1℃
  • 흐림제주 4.7℃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3.0℃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0.3℃
  • 흐림경주시 -0.4℃
  • 흐림거제 3.5℃
기상청 제공

제주공항 입구 교차로 '지하차도로'

당초 고가차도 사업에서 변경 추진

 제주국제공항 입구 교차로의 극심한 교통체증 현상을 해소하기 위한 지하차도 사업이 올해 본격 추진될 전망이다.

당초 제주시의 남북고가차도가 지하차도로 바뀔 방침으로 '지상에서 지하'로 사업방법만 변경됐을 뿐 교통체증 해소에 집중하기로 했다. 

6일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시에 따르면 ‘제주공항 시설개선 사업’을 변경, 남북 고가차도 대신 동서 지하차도로 변경하는 것으로 지난 1월 말 국토교통부(공항정책과)와 협의를 완료했다.

이에 따라 국토부는 사업계획 변경을 승인했고, 제주시는 오는 6월 제주시 오일장과 제주공항을 연결하는 공항 우회도로와 제주공항과 제주시 용문로를 연결하는 도시계획도로와 연계한 동서 지하차도 공사를 발주할 예정이다.

앞서 제주시는 지난해 5월 제주공항 주변 교통체증 해소를 위한 공항개발의 일환으로 해태동산과 제주공항 3층 출발지점 간 입체교차로(고가차도) 415m를 개설하는 내용의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이후 7월 한국공항공사 교통자문회의 결과 남북 고가차도 대신 동서 지하차도 변경 의견을 제시했다.

고가차도 설치 시 공항로 2개 차로 이상에 교각을 설치하면 교통체증 해소가 미흡하고, 짧은 교차로 구간(80m) 등으로 인해 교통사고 발생우려가 높다는 교통 재분석 결과를 토대로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제주공항~용문로) 시 지하차도로 입체교차로를 계획해 교차로 진입 용량을 제어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라고 제시했다.

이에 제주시는 지난해 하반기 국토부에 사업 계획 변경 승인을 요청했고, 국토부가 이를 받아들였다.

고성대 제주시 도시계획과장은 “국토부가 1월 말 변경 승인을 함에 따라 2월부터 관계기관 협의와 측량 및 지반조사, 인허가, 기본 및 실시설계 등을 거쳐 오는 6월 중 공사를 발주해 2020년 완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