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17.0℃
  • 구름많음대전 17.2℃
  • 구름조금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19.8℃
  • 구름많음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19.5℃
  • 구름많음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17.5℃
  • 구름많음보은 17.2℃
  • 흐림금산 15.7℃
  • 구름많음강진군 21.1℃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21.2℃
기상청 제공

어공(어쩌다 공무원)의 '전성시대'

제주도 고위직 개방형으로 대폭 임명

민선7기 제주도정이 개방형 고위직을 대거 임명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8일 오전 930분 도지사 집무실에서 소통혁신정책관 김승철 보건복지여성국장 임태봉 성평등정책관 이현숙 장애인복지과장 강석봉 김창열미술관팀장 안규식 등 3·4·5급 개방형 직위 5명에 대한 임용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이날 임용은 지난 831일 공개 모집 후 서류 및 면접심사, 신원 조회 등 임용결격 사유를 최종 확인하는 채용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임명됐다

 

 

소통혁신정책관, 보건복지여성국장 등의 개방형직위 임용으로 도민과의 소통기회 확대, 복지수요 증가에 따른 도민체감도 향상, 성평등 정책 추진 등을 위한 정책 수립에 박차가 가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지만 공직사회에서는 또 다른 시각이 존재하고 있다.

 

승진을 기대하며 열심히 일하는 공직자들을 허탈하게 만들고 있다는 것.

 

한 공직자는 “30년 열심히 근무해도 겨우 사무관에 오를 까 말까 하는 실정인데 하루아침에 부이사관, 서기관이 외부에서 임명돼 다리에 힘이 빠진다어쩌다 공무원이 득세하는 시대라고 웃었다.

 

 

제주도는 제주 인재를 발굴 육성하고 공직사회 경쟁력강화 등 공직 혁신을 위해 총 36개 직위를 개방형으로 지정했으며, 이 중 총 25개 직위에 대한 채용 절차를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 미래전략국장, 디지털융합과장, 공보관을 비롯, 8개 직위에 대한 임용이 완료됐으며 나머지 17개의 직위에 대해서도 조속히 채용 절차를 진행해 공직혁신, 소통 확대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