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3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0.0℃
  • 흐림서울 22.7℃
  • 흐림대전 21.0℃
  • 흐림대구 21.0℃
  • 흐림울산 21.9℃
  • 광주 20.9℃
  • 흐림부산 22.9℃
  • 흐림고창 20.8℃
  • 제주 21.6℃
  • 흐림강화 21.4℃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9.4℃
  • 흐림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2.2℃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읍·면·동 방치 폐슬레이트 처리 나선 제주시

제주시는 읍··동 공유지에 방치되어 있거나, 태풍 피해로 발생하여 보관 중인 폐슬레이트를 조사하여 처리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폐슬레이트는 지붕마감재로 사용되어 왔으나, 1급 발암물질인 석면을 다량 함유하고 있으며, 낡은 슬레이트에서 비산되는 석면을 흡입할 경우 폐증, 폐암, 악성중피종 등과 같은 질병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방치 폐슬레이트 처리사업은 기존에 시행되고 있는 주택 슬레이트 지붕 철거사업과는 별개로, 공유지 등에 방치되거나 태풍피해로 보관 중인 폐슬레이트에 대해 적정하게 처리하여, 주민들의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

 

제주시에서는 9월중으로 각 읍··동별 방치 폐슬레이트의 발생량 및 발생 원인을 파악하고, 처리대상을 확정하여 10월 중 적정한 수집·운반 업체 및 처리업체와 계약하여 방치 폐슬레이트를 처리할 예정이다.

 

김시완 제주시 환경지도과장은 방치된 폐슬레이트의 적정한 처리를 통하여 폐슬레이트로 인한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시민들의 건강 증진을 도모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