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1 (수)

  • 맑음동두천 31.6℃
  • 맑음강릉 30.4℃
  • 맑음서울 32.4℃
  • 맑음대전 32.0℃
  • 맑음대구 29.6℃
  • 맑음울산 30.1℃
  • 맑음광주 31.3℃
  • 맑음부산 32.4℃
  • 맑음고창 30.5℃
  • 구름조금제주 30.0℃
  • 맑음강화 31.1℃
  • 맑음보은 29.3℃
  • 맑음금산 29.4℃
  • 구름조금강진군 31.3℃
  • 맑음경주시 29.0℃
  • 구름조금거제 31.3℃
기상청 제공

박순민 <또 다른 언어-서귀포> 개최, 감귤박물관

서귀포시는 품격높은 문화도시 창출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감귤박물관 지역작가 초대전으로 박순민 작가의 <또 다른 언어-서귀포>전의 문을 연다고 밝혔다.


오는 81일부터 같은 달 31일까지 한 달간 감귤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박순민작가는 한라산, 이중섭로, 섶섬 등 평범하고 익숙한 서귀포의 여러 풍광을 바라보면서 급격하게 변화되는 서귀포의 도시적 풍광에서 벗어나 산과 바다 그리고 섬들이 조화롭게 조망되는 풍경으로서의 서귀포를 자신만의 기억과 시각으로 변형하여 그렸다.’고 말하며, 이번 전시가 보는 이들에게 잠시간의 휴식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순민 작가는 제주대학교 미술학과를 한국화를 전공하고 한국미술협회 산남회 회원으로 활동하며 <서귀포 예술의 전당 개관기념 초대전>, <제주·오끼나와 미술 교류전>, <제주 청년 작가전>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희훈 관광지관리소장은 예술이 가득한 감귤박물관 이미지 조성을 위하여 앞으로도 지역 문화예술가들과의 교류를 강화하여 감귤박물관이 서귀포의 문화예술 가치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