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9 (월)

  • -동두천 20.4℃
  • -강릉 18.2℃
  • 서울 21.1℃
  • 대전 20.0℃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22.2℃
  • 부산 19.4℃
  • -고창 22.2℃
  • 흐림제주 23.2℃
  • -강화 20.0℃
  • -보은 19.3℃
  • -금산 18.8℃
  • -강진군 21.6℃
  • -경주시 18.4℃
  • -거제 20.2℃
기상청 제공

새로운 시작의 흥과 기운‘우리비나리’,김정문화회관 아트페스티벌

새롭게 만나는 김정문화회관 아트페스티벌 시리즈의 4번째 공연인 ()전통예술공연개발원 마로의 새로운 시작의 흥과 기운 우리비나리가 오는 714일 저녁 730분에 공연무대에 오른다.


우리비나리는 한국음악의 액을 막고 복을 빌어주는 비나리 문화를 담은 공연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겁게 한바탕 웃으며 전통 음악을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기획을 맡은 양호성 총감독은 이 작품을 통해 새로운 단장을 마친 김정문화회관을 축하하고 공연장을 찾아오신 관객들에게 우리네 흥과 신명의 기운을 불어넣고자 한다.’라며 작품 제작 의도를 밝혔다.



비나리는 덕담 또는 고사소리로 불리며, 집안일이나 사업 번창, 공동체의 안녕을 비는 우리네 미덕을 담은 소리로 <우리비나리>는 전통적인 비나리 음색에 타악기와 선율악기를 더하여 우리네 염원의 마음을 보다 풍성하게 풀어낸다.


()전통예술공연개발원 마로는 제주의 전통 가을 지키는데 그치지 않고 옛 민속·무속 신화를 주제로 한 창작 공연 발표를 통해 국내외 공연예술계에서 그 작품성을 인정받고 있다.

 

한편, 김정문화회관은 ()전통예술공연개발원 마로, 제주체임버오케스트라, ()제주빌레앙상블의 총 3개의 단체를 2018 공연장상주단체로 선정한 바 있으며 앞으로 상주단체와 협력을 통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