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8 (일)

  • -동두천 24.6℃
  • -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3.8℃
  • 흐림대전 23.0℃
  • 흐림대구 20.5℃
  • 흐림울산 19.3℃
  • 구름많음광주 25.1℃
  • 흐림부산 21.6℃
  • -고창 24.2℃
  • 제주 21.0℃
  • -강화 23.0℃
  • -보은 21.4℃
  • -금산 22.7℃
  • -강진군 23.6℃
  • -경주시 19.0℃
  • -거제 22.0℃
기상청 제공

대한항공, 인도 델리에 화물기 신규 취항

대한항공은 오는 7 17일부터 인도 북부 무역·상업의 중심지인 델리에 보잉 777F 화물기를 신규 취항한다.

 

대한항공은 현재 인천~뭄바이 노선과 인천~델리 노선에 여객기를 각각 주 3, 5회씩 운항하고 있으며 금번 정부의 신남방정책과 인도 시장의 가파른 성장세에 발 맞추어 인천~델리 노선에 주 3(,,) 화물기를 투입키로 했다.


 

대한항공 보잉 777F 화물기는 인천에서 저녁 11 10분 출발, 베트남 하노이를 거쳐 다음날 아침 6 15분 인도 델리에 도착하고, 다시 델리에서 오스트리아 비엔나, 이탈리아 밀라노를 거쳐 인천으로 돌아온다

 

델리로 가는 항공 화물은 한국과 베트남 진출 한국 기업의 전자제품 생산 부자재 및 통신설비 부자재 등이며, 델리에서는 구주로 가는 품목은 전자제품 완제품, 의류, 가죽제품 및 자동차 부품 등이 주를 이룬다.

 

보잉 777F 화물기는 동체가 가볍고 연료 효율이 우수한 차세대 기종으로 한번 연료를 채우면 9km 이상 운항할 수 있고, 100톤 이상의 화물 탑재가 가능해 유럽 등 장거리 화물 노선에 투입되고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아시아 발 인도 행 항공화물 수요가 최근 3년간 연 평균 6.5% 증가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며 “이번 인도 취항을 통해 신규 수요 확보는 물론, 화물기 노선을 최적화 함으로써 수익성도 좋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보잉 777F, 보잉 747-8F 등 연료 효율성이 우수한 차세대 화물기를 중심으로 기단을 운영하여 고객 서비스에 부응하고 있으며 신규 도입하는 항공화물시스템 ‘iCargo’ 를 활용하여 내년 창립 50주년을 맞아 항공화물사업의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