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3 (화)

  • -동두천 23.7℃
  • -강릉 23.4℃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많음대전 24.2℃
  • 흐림대구 24.2℃
  • 울산 23.9℃
  • 흐림광주 25.4℃
  • 부산 23.3℃
  • -고창 24.9℃
  • 흐림제주 23.0℃
  • -강화 25.2℃
  • -보은 23.3℃
  • -금산 24.2℃
  • -강진군 26.6℃
  • -경주시 24.3℃
  • -거제 24.1℃
기상청 제공

제주시 연안항 물동량 주춤, 건설 경기 불황에 따른 감소

제주시 연안항 물동량이 줄었다.

 

제주시에 따르면 한림항 등 연안항의 올 상반기 총 1397000톤을 처리하여 전년동기 1502000톤보다 7% 감소하였다.


 

올 상반기 항만별 물동량 처리실태를 보면 한림항은 607000, 애월항은 79만톤이며, 이중 입항화물은 한림항 434000, 애월항 698000, 출항화물은 한림항 173000, 애월항 9 2000톤으로 나타났다.


이는 부동산 시장 공급 과잉에 따른 건설경기 불황으로 주요 건설자재인 시멘트(304천톤)와 모래(294천톤)의 반입 감소가 주 원인으로 판단되며, 각각 전년대비 26%, 23% 감소되었다. 한편, 농업 생산력 향상 등을 위해 반입되는 비료가 23%, 고병원성 AI가 종료됨에 따라 사료 3%, 유류 5%로 각각 증가하였고, ·채소 등 농산물 출하량은 전년대비 5%로 증가하였다

 

정재철 제주시 해양수산과장은 애월항 제2단계 개발사업 완료에 따라, 잡화부두가 추가됨으로써 애월에 반입되는 잡화 물동량이 늘어나는 실정으로, 앞으로 화물선 접안 및 하역에 따른 불편함이 없도록 사전 선석사용 신고체계를 구축하는 등 연안항 운영 활성화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