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금)

  • 흐림동두천 12.6℃
  • 흐림강릉 16.5℃
  • 흐림서울 15.9℃
  • 흐림대전 17.7℃
  • 흐림대구 15.5℃
  • 구름조금울산 16.2℃
  • 구름많음광주 17.6℃
  • 구름조금부산 18.2℃
  • 흐림고창 15.3℃
  • 구름조금제주 20.0℃
  • 흐림강화 14.8℃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4.3℃
  • 흐림강진군 15.5℃
  • 구름많음경주시 12.6℃
  • 구름조금거제 17.2℃
기상청 제공

문대림 캠프, 원희룡 대변인 부성혁·강전애씨 명예훼손 등 혐의 검찰 고발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홍진혁 대변인은 21일 원희룡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공보단 부성혁 대변인과 강전애 대변인 등 2명을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공직선거법 허위사실 공표, 정보통신망 이용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했다.

 

홍 대변인은 고발장을 통해 원 후보측 부 대변인은 뇌물성 명예회원권 상납 받은 문대림, 책임지고 사퇴하라는 제목의 성명서 보도자료에서 문후보가 도의회 의장 시절 타미우스CC 명예회원권을 이용해 그린피 공짜골프 즐겨, 회원권 현재도 보유, 법리검토 결과 직무 연관 뇌물죄 혐의 짙다의 허위사실을 주장했다고 지적했다.

 

홍 대변인은 또 원 후보측 강 대변인도 법학 석사 문대림, 기본부터 제대로 배워라! 도민 우롱하는 거짓말 행진 당장 멈춰야라는 제목의 성명서 보도자료에서 문 후보는 지난 18일 후보자 합동 방송토론회에서 도내 모 골프장으로부터 공짜 골프회원권을 받은 사실을 실토했다의 허위사실을 주장했다고 꼬집었다.

 

홍 대변인은 이로써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도지사에 나서는 문 후보는 원 측의 허위사실 적시로 명예가 크게 훼손 됨은 물론 선거권자에게 왜곡되고 부정적인 인상을 심어 주어 나쁜 여론 형성과 지사 선거에도 악영향을 끼치고 있다고 밝혔다.

 

홍 대변인은 이에 고발사실에 대해 철저히 수사하여 응분의 책임을 물어주고 그 피해의 광범위함과 빠른 전파가능성을 감안하여 이른 시일내에 수사를 진행해 줄 것을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