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8 (화)

  • -동두천 17.8℃
  • -강릉 11.1℃
  • 구름많음서울 18.5℃
  • 흐림대전 16.1℃
  • 흐림대구 15.3℃
  • 흐림울산 14.0℃
  • 박무광주 16.8℃
  • 흐림부산 14.6℃
  • -고창 16.6℃
  • 흐림제주 15.9℃
  • -강화 16.5℃
  • -보은 14.8℃
  • -금산 15.5℃
  • -강진군 17.1℃
  • -경주시 14.9℃
  • -거제 16.4℃
기상청 제공

道, 학자금 장기연체자 신용회복지원 나서

제주특별자치도는 학자금 대출 장기 미상환으로 부실채무자가 된 도내 청년들의 신용회복 지원에 나선다.


신청기간은 2018430(09:00)부터 1031(18:00)까지이며 제주특별자치도청 홈페이지(www.jeju.go.kr/uni/support.htm) 접속 후 소정의 정보를 입력하여 신청하면 된다.

 

지원내용은 한국장학재단과의 분할상환약정체결에 따른 분할상환약정 초입금으로 총 약정금액의 5%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도내 주소를 둔 만19세부터 34세까지의 청년으로 한국장학재단의 학자금대출 부실채무자로 신용유의정보 등록된 자이다.

 

올해 3월 말 기준 한국신용정보원에 학자금 대출 부실채무자로 등록된 만 34세 이하 제주지역 청년들은 156명으로 경제 사정 등으로 인해 불가피하게 학자금 대출액을 제때 상환하지 못해 부실채무자로 등록된 청년들이다.

 

도는 부실채무자 등록으로 취업 및 경제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청년들을 지원함으로써 재기의 기회제공과 더불어 능동적인 사회구성으로 살아갈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하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

 

이승찬 특별자치행정국장은 경제 사정이 어려운 대학생과 졸업생의 경우 학자금 대출금을 제때 상환하지 못해 부실채무자, 이른바 신용유의자가 되고 금융 생활이 단절되어 구직 등 경제활동에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경제적 신용회복의 기회를 열어주고 청년의 무거운 짐이 조금이라도 덜어질 수 있도록 도정도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정책을 지속 발굴하고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